쓰레드와 상태제어

쓰레드가 3개가 있다면 JVM은 시간을 잘게 쪼갠 후에 한번은 쓰레드1을, 한번은 쓰레드 2를, 한번은 쓰레드 3을 실행합니다. 이것에 빠르게 일어나다 보니 쓰레드가 모두 동작하는 것처럼 보이는 것이다.

  • 쓰레드는 실행가능상태인 Runnable과 실행상태인 Running상태로 나뉜다.
  • 실행되는 쓰레드 안에서 Thread.sleep()이나 Object가 가지고 있는 wait()메소드가 호출이 되면 쓰레드는 블록상태가 된다.
  • Thread.sleep()은 특정시간이 지나면 자신 스스로 블록상태에서 빠져나와 Runnable이나 Running상태가 된다.
  • Object가 가지고 있는 wait()메소드는 다른 쓰레드가 notify()나 notifyAll()메소드를 호출하기 전에는 블록상태에서 해제되지 않는다.
  • wait()메소드는 호출이 되면 모니터링 락을 놓게 된다. 그래서 대기중인 다른 메소드가 실행한다.
  • 쓰레드의 run메소드가 종료되면, 쓰레드는 종료된다. 즉 Dead상태가 된다.
  • Thread의 yeild메소드가 호출되면 해당 쓰레드는 다른 쓰레드에게 자원을 양보하게 된다.
  • Thread가 가지고 있는 join메소드를 호출하게 되면 해당 쓰레드가 종료될 때까지 대기하게 된다.